365音乐网>尹美莱>Say> Say歌词完整版

Say歌词

复制歌词Say在线试听 歌手:尹美莱  
Say - 尹美莱 (윤미래)
词:서동성/이치훈
曲:박성일
编曲:엉클샘
햇살 가득 내리던 날도
난 늘 그늘 속에 숨어 있었지 um
이 곳에선 내가 나로 살기엔
너무 빨리 알아 버렸던 걸까
이런 나의 마음을
바쁘게 뛰게 한 사람
처음으로 울게 한 사람
잘 가라는 말
늦었다는 말
괜찮냐는 말
고작 내일 보잔 말
어떤 말부터
네 맘 잡아 둬야 할까
사랑한다고
나 혼자 중얼거릴 뿐
가깝지만 너무 멀었어
몰래 보는 것도 숨이 차올라 um
혼자 두긴 너무 무거운 네 맘
그 전부가 나였으면 좋겠어
네가 맘에 쌓여서
목까지 가득 넘쳐와
숨조차 쉴 수 없는데
사랑한단 말
잘 자라는 말
보고 싶단 말
밤새 해도 못 할 말
입을 막아도
손 틈새로 새어 나와
맘을 깨물어
참아보지만 wo
사랑한단 말
잘 자라는 말
보고 싶단 말
밤새 해도 못 한 말
입을 막아도
손 틈새로 새어 나와
사랑한다고
혼자 중얼거릴 뿐
编辑于2020/2/25更新
Say歌词完整版
SayLRC歌词
SayLRC歌词暂未录入
关闭